사랑의교회(옥한흠 목사)는 2001년 7월 22일 정기당회에서 옥한흠 목사가 “65세까지 담임 목사로 시무한 후 은퇴하겠다”는 발표 후 당회의 동의를 얻어 후임자 선정을 위한 준비 작업에 들어갔다.
이어 2002년 8월 25일 열린 정기당회에서는 오정현 목사 청빙 문제를 안건으로 남녀 순장을 대상으로 투표를 실시키로 결의했다. 그러나 여러 가지 사정으로 투표를 실시하지 못하고, 옥한흠 목사가 남녀 순장 1,700명에게 오정현 목사 청빙에 대한 취지를 설명하는 편지를 발송하고 순장반에서 재차 설명함으로써 순장들의 동의를 구했다.
이후 오정현 목사 청빙을 위한 준비 작업이 순조롭게 진행되는 가운데 2003년 3월 16일 열린 정기당회에서는 오정현 목사를 사랑의교회 위임목사로 청빙키로 가결하고, 청빙위원을 선출하는 한편 장로들의 연명으로 청빙서를 작성키로 결의했다. 이날 당회에서 선출된 청빙위원은 이민희, 김병채, 김광석, 김진석, 홍종진, 백운동 장로 등 6명으로 이들은 6월 13일부터 16일까지 남가주사랑의교회를 방문했다.
남가주사랑의교회(오정현 목사)는 2002년 11월 4일 청빙위원회를 구성하고 온 성도들의 기도 가운데 인선 작업을 진행한 결과 2003년 3월 13일 열린 정기 당회에서 후임 목사를 내정했다.
오정현 목사는 “청빙을 완전히 수락하기까지 시간이 필요한 상황이어서 이름을 밝힐 수는 없지만 남가주사랑의교회가 청빙을 결의하게 된 것은 △제자훈련 계승 △1.5세로서 다음 세대를 품을 수 있는 소양과 포용력 겸비 △실제 목회 현장에서 검증된 리더십을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남가주사랑의교회는 청빙위원장이 순장반에서 후임 담임 목사 청빙에 관한 절차와 과정을 설명했고, 250여 명의 순장들 모두가 기쁨으로 당회의 결의를 받아들여 은혜로운 가운데 청빙 절차를 마무리할 수 있게 됐다.
2003년 4월 27일 공동의회, 위임 목사 청빙 투표
2003년 6월 13일∼16일 청빙위원 남가주사랑의교회 방문
2003년 8월 중순 오정현 목사 귀국
2003년 9월∼12월 옥한흠·오정현 목사 공동 목회
2003년 12월 21일 옥한흠 목사 이임 예배
2004년 1월 14일 옥한흠 목사 원로 목사 추대 및 오정현 목사 위임 예배
 
1. 사랑하는 교우들에게 (옥한흠 목사)
2. 열정의 비전메이커, 오정현 목사의 걸어온 길
3. 오정현 목사의 약력 및 가족 소개
4. 내가 본 오정현 목사 - 릭워렌 목사(새들백교회)/이동원 목사(지구촌교회)/전병욱 목사(삼일교회)
5. 남가주사랑의교회와 함께한 15년
6. 특별좌담 '우리 교회 세대교체 한국 교회에 건강한 본보기가 될 것입니다'
7. 준비과정 및 일정
8. 남가주사랑의교회 후임 청빙 공동의회를 위한 하나 지 특별호 기사 모음
9. 오정현 목사 청빙차 방문 뉴스보기 (갓피아뉴스)
10. 25년 섬김의 길 행복 (기독신문)
11. 25년일군 사랑의교회 바통터치 (경향신문)
12. 사랑의교회 옥한흠 · 오정현 목사 (연합뉴스)
13. 지금의 영성과 젊음을 다음 세대에까지 (사랑포커스)
14. 공동의회, 은혜 가운데 마무리져 (사랑포커스)
15. 공동목회 시작을 위한 교역자 기도회 열려 (사랑포커스)
16. 너희에게 이 성을 주리라 (사랑포커스)
17. 옥한흠 목사님, 수고하셨습니다! (사랑포커스)
18. 희망의 불씨가 되었습니다 (사랑포커스)
19. 제자훈련 페스티벌 (갓피아뉴스)
20. 옥한흠 목사 이임예배 (갓피아뉴스)